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및 국회의원 재·보궐선거

노랑풍선, 안전한 통학로 조성을 위한 '노랑깃발' 지원사업 나서


아이들이 노랑 깃발을 들고 안전하게 횡단보도를 건너고 있다. (사진=노랑풍선 제공)
직판여행사 노랑풍선(대표 김인중)이 초등학교 주변의 안전한 통학로 조성을 위한 '노랑깃발' 지원사업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실시된 '노랑깃발' 지원사업은 지난 5월 저소득층 여성청소년을 위한 성금 전달에 이어 노랑풍선에서 실시하는 두 번째 사회 공헌 프로젝트로 도로교통공단과 함께 진행한다.

어린이가 횡단보도를 건널 시 주변에 설치된 노랑깃발을 들고 건너면 차량 운전자들의 시인성을 높여 안전성 확보 및 안전의식을 제고하기 위한 캠페인이다.


아울러 28일에는 시범학교로 선정된 서울 청운초등학교에서 노랑풍선 김인중 대표이사를 비롯해 도로교통공단 서울지역본부장, 종로경찰서장 등 내 외빈 3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노랑깃발의 설치를 알리고 횡단 시범교육을 실시하는 공식행사를 가졌다.

김인중 노랑풍선 대표이사는 "이번에 실시하는 '노랑깃발' 지원사업은 아이들을 위해 안전한 통학로를 조성하고 교통약자인 어린이에 대한 보행문화 개선을 위해 결정했다"면서 "앞으로도 다양한 계층을 위한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쳐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노랑깃발' 지원사업은 올 연말까지 매헌초등학교, 서일초등학교, 서이초등학교 등 4곳으로 확대 지원해 나갈 방침이다.

취재협조=노랑풍선

추천기사

클릭! 똑똑한 소비생활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