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시종 지사, 충북선 철도 고속화 예타 면제 국회 건의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사진=충북도 제공)
이시종 충북지사가 충북선 철도 고속화 사업의 예비타당성 조사가 면제될 수 있도록 도와달라고 국회에 건의했다.


이 지사는 지난 11일 국회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대표와 소속 시·도지사 간담회에서 강원과 호남을 잇는 강호축 철도 중 충북선만 유일하게 고속화되지 않았다며 예타 면제 조치가 이뤄질 수 있도록 협조를 요청했다.

이 지사는 이 자리에서 세종에서 청주공항 간 진입도로 건설과 중부고속도로 전 구간 조기 확장 등에 대한 지원도 부탁했다.

이 지사는 간담회 이후 강호축 철도의 출발지인 목포시의 박지원 의원과 종착지인 강릉시의 권성동 의원을 만나 충북선 철도 고속화 사업을 위한 관심과 지원을 부탁했다.

이밖에도 국토교통위원회와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소속 의원들을 접촉하며 도내 주요 SOC 사업 예산의 증액을 비롯해 전통무예진흥원 설립 등을 위한 전통무예진흥법 개정을 건의했다.

추천기사

클릭! 똑똑한 소비생활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투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저작권자 ©CBSi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