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이킴 측 "반성하는 마음…美대학 졸업식 참석 안 해"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로이킴(자료사진/박종민 기자)
가수 로이킴 측이 대학 졸업 여부에 대해 말을 아꼈다.

소속사 스톤뮤직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16일 노컷뉴스에 "현재 로이킴은 반성하는 마음으로 한국에 머물고 있다"며 "미국 조지타운대 졸업식에 참석하지 않는 것이 맞다"고 밝혔다.


졸업 여부에 대해서는 "로이킴은 재학중 학교생활에 매우 충실했고 이번학기 역시 최선을 다했다. 졸업 여부에 관한 것은 학교 측의 결정"이라고 조심스러운 입장을 보였다.

앞서 한 매체는 로이킴이 이날 조지타운대를 예정대로 졸업하지만 졸업식에는 참석하지 않는다고 보도했다.

조지타운대는 공식 홈페이지 등을 통해 성적 학대를 금지하고, 규정을 위반할 시 최고 수위 징계로 출교 처분까지 받을 수 있다는 교칙을 설명하고 있다.

이에 로이킴이 가수 정준영 등이 멤버로 있던 단체 채팅방에 음란물을 올린 혐의(정보통신망법상 음란물 유포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은 뒤 그의 졸업 여부에 큰 관심이 쏠렸다.

추천기사

클릭! 똑똑한 소비생활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투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저작권자 ©CBSi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