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신수, 4경기 연속 무안타…최지만도 침묵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메이저리그 텍사스 추신수 (사진=노컷뉴스DB)

텍사스 레인저스의 추신수(37)가 안타없이 볼넷 2개를 골랐다. 4경기 연속 안타를 기록하지 못했다.

추신수는 15일(한국시간) 캐나다 토론토 로저스센터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 토론토 블루제이스와의 원정경기에 1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해 3타수 무안타 2볼넷을 올렸다. 삼진은 2개를 기록했다.

4경기 연속 침묵한 추신수의 시즌 타율은 0.267로 낮아졌다.

비록 안타를 기록하지는 못했지만 추신수는 2회와 6회 끈질긴 승부 끝에 볼넷으로 출루하며 선구안을 자랑했다. 득점과 연결되지는 않았다.


텍사스는 토론토에 7대3으로 승리했다.

한편, 탬파베이 레이스의 최지만(28)은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와의 원정경기에 3번타자 1루수로 선발 출전해 3타수 무안타를 기록했다.

결승 투런포를 포함해 3안타를 때렸던 전날 경기의 상승세를 이어가지 못했다. 최지만은 6회초 공격을 마치고 헤수스 아길라로 교체돼 경기를 마쳤다. 시즌 타율은 0.259가 됐다.

탬파베이는 샌디에이고에 2대7로 져 5연승 행진을 마감했다.

추천기사

클릭! 똑똑한 소비생활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투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저작권자 ©CBSi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