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리얼] 문제는 교육이지 우리가 아니었다는 고1들의 이야기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정시, 학종, 무엇도 진짜 열쇠가 아니라면


올해로 5년을 맞은 '오디세이학교'는 고등학교 1학년을 대상으로 하는 고교자유학년제 운영 학교입니다.


대안교육과 공교육의 사람들이 함께 꾸려나가고 있는 이곳에서는 필수 교과 과목 빼고는 조금 다른 것들을 배웁니다. 1년 동안 이 학교의 학생들은 조금 다른 선생님과 함께, 조금 다른 이야기를 하면서, 조금씩 이전과 다른 몸이 되어갑니다.



학종을 폐지하고 정시를 확대하라는 목소리가 높아지는 요즘. 고등학교에 입학하자마자 1년 동안 공교육과 다른 학습을 한다는 게 뜬구름 잡는 소리처럼 들릴지도 모르겠습니다. 오디세이는 하나의 선택지가 될 수 있을까요?

*이 영상은 오디세이학교의 제작 지원을 통해 제작됐습니다.

추천기사

클릭! 똑똑한 소비생활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투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저작권자 ©CBSi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